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
 

 

 

그레그의 딸 아미라가 <세 잔의 차>를 노래로 부른 사실을 아시나요?
이 CD는 테네시 주 내시빌에서 제니 플레밍 선생님과 함께 녹음을 했답니다.
아미라가 가사를 쓸 때 선생님의 남편 제이크가 도와주었대요. 

이 CD는 온라인에서 판매를 하고 있고 그 수익금을 학교에 다니고 싶어하는
지구 반대편에 있는 아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답니다. 

 

 


그럼, 가사에 대해 조금 알아볼까요?
노래는 "당신에게 평화를"이라는 아랍어 "앗살람 알라이쿰" 으로 시작합니다.
아미라가 좋아하는 부분은 바로 이 부분이래요.

 ♪내가 연필 한 자루를 살 동전 하나를 주면
나의 영웅은 낱말 하나를 써요♬
그녀의 낱말은 아주 훌륭한 도구가 되고
♩그의 이야기들은 바보들을 현명하게 해 주어요
나는 세 잔의 차만 마시면 된다고 믿어요♬♪

 가사가 좀 의미심장하죠?^^ 

이 노래는 동전 하나로도 다른 아이들에게 희망과 힘을 줄 수 있다는 의미랍니다. 

교육을 받은 여자들은 아이들이 학교에 다니도록 격려하고 훌륭한 시민이 되도록 도와 줄 것이고,
폭력적이 되지 않으며 사람을 죽이지 않고, 어린 나이에 전쟁터에 가지 않도록 해 줄거랍니다.

 노래에 대해 좀 더 궁금한 분들을 위해!! 

 

Listen to sample





 

 

Posted by 다른꿈

댓글을 달아 주세요